대구신축아파트 ‘범어역 라클라쎄’, 7일 모델하우스 사람으로 인산인해

대구 아파트 분양시장이 뜨거워지고 있다. 좋은 입지 조건과 생활 인프라가 풍부한 구도심 지역을 중심으로 1순위 청약 평균 경쟁률 100대 1을 넘는 단지가 속속 나오고 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올해 대구 달서구에서 분양한 A 아파트 총 343가구 모집에 총 4만6292명이 청약해 평균 경쟁률 134.96대를 기록했다. 동구 신천동에서 34가구 모집에 4308명이 청약해 평균 경쟁률 126.7대1, 중구 남산동에서 551가구 모집에 총 4만6469명이 청약통장을 넣어 평균 84.3대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부동산업계 한 관계자는 “일대는 노후된 주택들이 많아 대구 신축아파트 수요가 높은데 비해 공급이 부족하다”며 “대구에는 2016년 기준 20년 이상 된 노후 아파트가 전체 가구의 38%를 차지하고 특히 신규 지역주택조합 아파트가 많은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대구 범어지역주택조합 ‘범어역 라클라쎄’가 구도심인 수성구 범어동 377-65번지 일원에 들어설 예정이어서 수요자의 관심이 쏠린다. 범어동 일대는 각종 생활기반 시설이 갖춰져 입주 후 바로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고, 고급아파트 등의 주거블럭 형성으로 미래가치가 크기 때문에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은 편이다.

대구동중, 경신고 등 학교 밀집… 생활 인프라 풍부

‘범어역 라클라쎄’는 지하 3층~지상 29층 규모의 10개 동, 총 861가구 공동주택및 부대 복리시설, 근린생활시설 등 대단지로 건립될 예정이다. 전용면적 84㎡ A 타입과 전용면적 59㎡ A, B, C 타입으로 구성된다.

단지에서 도보권 내에 동도초ㆍ병설 유치원과 범어 어린이집이 자리 잡고 있으며, 대구여고가 단지 바로 앞에 있다. 대구동중, 경신고 등의 학교가 밀집돼 있어 명품 학군을 자랑한다.

인접한 곳에 하나로마트, 이마트 등 대형마트가 있고, 범어네거리와 가까워 생활 인프라가 상당히 좋다. 수성구청, 동대구 세무서 등의 관공서와 경북대병원 등의 생활 편의시설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교통부터 교육, 도심 속 자연과 함께 하는 생활 인프라까지 원스톱 에코라이프를 누릴 수 있는 다세권 지역주택조합 아파트로 건립될 예정이다.

범어역 라클라쎄는 전 가구에 2000만 원 상당(소비자가 기준)의 가전제품을 풀옵션 무상으로 제공한다. 물론 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지만 김치냉장고와 전기오븐, 드럼세탁기, 빨래건조기, 에어컨, 에어 드레서 등은 기본적으로 포함된다.

일정 자격을 갖춘 조합원은 청약통장이 필요없다. 재개발, 재건축과 같은 정비 사업과는 달리 임대주택 의무 비율이 없고 절차가 간소해 정비 사업보다 빠르게 진행된다는 장점이 있다. 게다가 일반아파트보다 공급가격이 저렴하다.

홍보관 위치 및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내 문의바랍니다

댓글 남기기